[아시아투데이 여론조사] 국민 50.8%, 조국 법무장관 지명 잘한 것

국민 절반 이상은 문재인 대통령이 법무부 장관 후보자로 조국 전 민정수석을 지명한 것에 대해 잘한 일이라고 응답했다. 아시아투데이가 여론조사 전문기관 알앤써치(소장 김미현)에 의뢰해 실시한 8월2주차 주간 정기여론조사(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2.9%p)에서 '문 대통령이..

2019-08-13 07:59

[아시아투데이 여론조사] 조국 법무장관 적합 52% 부적합 40%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의 법무부 장관 기용에 대한 국민여론을 조사한 결과 국민 절반 이상이 적합하다고 평가했다. 아시아투데이가 알앤써치(소장 김미현)에 의뢰해 지난 9~11일 사흘 간 실시한 8월 2주차 주간 정기여론조사(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2.9%p)에서 조 전..

2019-08-13 07:58

[아시아투데이 여론조사] 범진보진영 차기 적합도 '이낙연 28.0%' 1위

범(凡)진보진영 차기 정치 지도자 적합도에서 이낙연 국무총리가 28.0%로 1위를 기록했다. 지난 1월 3주차(1월 18~20일)조사 당시 이 총리 선호도 14.9%와 비교하면 더블스코어로 상승했다. 아시아투데이가 알앤써치(소장 김미현)에 의뢰해 지난 9~11일 사흘 간 실시한 8월..

2019-08-13 07:58

[아시아투데이 여론조사] 범보수진영 차기 적합도 '황교안 19.4%' 1위

범보수진영 차기정치지도자 적합도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19.4%로 1위를 차지했다. 지난 1월 3주차 조사 당시 황 대표 선호도 19.8%와 비교하면 답보 내지 정체 상태로 풀이된다. 아시아투데이가 알앤써치(소장 김미현)에 의뢰해 지난 9~11일 사흘 간 실시한 8월 2주차..

2019-08-13 07:58

[아시아투데이 여론조사] 민주당 36%·한국당 27%·정의당 8%·바른미래당 5%

집권 여당인 더불어민주당 지지율은 36.0%로 가장 높았다.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은 27.1%로 집계됐다. 정의당 8.2%, 바른미래당 5.9%, 민주평화당 4.5%, 우리공화당 2.2%, '지지정당 없음' 무당층은 12.7%였다. 아시아투데이가 알앤써치(소장 김미현)에 의뢰해..

2019-08-13 07:58

[아시아투데이 여론조사] 범진보 이낙연·범보수 황교안... 대선주자 선호도 1위(상보)

범(凡)진보진영 차기 정치 지도자로는 이낙연 국무총리가, 범보수진영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가장 적합하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아시아투데이가 알앤써치(소장 김미현)에 의뢰해 지난 9~11일 사흘 간 실시한 8월 2주차 주간 정기여론조사(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2.9%p)에..

2019-08-13 07:58

[아시아투데이 여론조사] 조국 후보자 지명에 '잘한 일 50.8%'(종합)

문재인 대통령이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을 법무부 장관 후보자로 발탁한 것에 대해 50.8%가 '잘한 일'이라고 답했다. 조 전 수석이 법무부 장관으로 적합하다는 의견은 52.4%였다. 차기 대선주자로 범(凡)진보 진영은 이낙연 국무총리, 범보수 진영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위로..

2019-08-13 07:58

[아시아투데이 여론조사] 국민 61.5% '지소미아 파기' 경제 맞대응(상보)

한국에 대한 일본의 수출규제와 화이트리스트(수출심사 우대국) 배제에 대해 우리 국민 절반이 넘는 66.3%가 강경 대응을 주문했다. 일본의 경제보복 조치에 대한 반일(反日) 감정이 갈수록 커지는 것으로 확인됐다. 일본의 경제보복 맞대응으로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

2019-08-06 08:00

[아시아투데이 여론조사] 국민 10명 중 8명 "일본 화이트리스트 배제 분노"(종합)

우리 국민 10명 중 8명(81.5%)은 일본이 우리나라를 화이트리스트(수출심사 우대국)에서 배제한 데 대해 분노한다고 답했다. 맞대응으로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을 파기해야 한다는 의견도 61.5%가 찬성했다. 강경 대응을 지속해야 한다는 의견도 절반(66.3%..

2019-08-06 08:00

[아시아투데이 여론조사] 일본 화이트리스트 배제에 '분노 81.5%' 압도적

일본이 우리나라를 화이트리스트(수출심사 우대국)에서 배제한 것과 관련해 응답자 81.5%가 '분노한다'고 답했다. 아시아투데이가 알앤써치(소장 김미현)에 의뢰해 지난 2~4일 사흘 간 실시한 8월 1주차 주간 정기여론조사(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3.0%p)에서 '일본이 한국을..

2019-08-06 07:59

1 2 3 4 5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