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검색결과
  • 에 대한 검색결과 [총 5,979건]

판빙빙 미 망명설과 이민설 끊임 없이 대두

아시아투데이 홍순도 베이징 특파원 = 중국의 대세 배우였다가 탈세 사건으로 졸지에 공공의 적이 된 판빙빙(范冰冰·38)은 주관적 입장에서 보면 굉장히 억울할 수 있다. 남들 다 하는 탈세를 나도 한 것일 뿐인데 왜 처벌은 혼자 받느냐 하는 불만을 가질 수 있는 것이다. 솔직히 말해 충분..

2019-12-16 18:24

시진핑 마카오 방문으로 홍콩 등 중화권 비상

아시아투데이 홍순도 베이징 특파원 = 홍콩 시위 사태가 현재진행형인 엄중한 상황에서 시진핑(習近平) 중국 총서기 겸 국가주석이 18∼20일 마카오를 방문할 예정이어서 그의 안전 문제에 비상이 걸렸다. 경우에 따라서는 불상사가 발생하는 최악의 상황에 대비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이 때문에..

2019-12-16 15:54

중국 공무원들, '꿈의 직장' 사직 열풍

아시아투데이 홍순도 베이징 특파원 = 모든 젊은이들이 선망하던 중국의 공무원들이 공직을 박차고 나오는 경우가 최근 들어 폭발적으로 늘고 있다. 열풍 수준이라는 말이 수긍이 될 만큼 유행처럼 번진다. 이대로 가면 하늘을 찌르던 공직의 인기도 조만간 한 풀 꺾일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전망되..

2019-12-16 14:41

여신 종초홍, 아모레퍼시픽 행사 등장 눈길

아시아투데이 홍순도 베이징 특파원 = 지금은 완전히 찌그러들었으나 지난 세기 말까지만 해도 홍콩 영화는 정말 잘 나갔다. 아시아의 할리우드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었다. 요즘 대세로 떠오르는 한국 영화계가 너무 부러워했다면 더 이상 설명은 필요 없다. 하지만 금세기 들어서면서부터 급격히 몰..

2019-12-15 22:51

애물단지 된 중국 마천루, 경제에 발목

아시아투데이 홍순도 베이징 특파원 = 한때 쾌속 경제 성장의 상징과도 같았던 중국의 마천루들이 최근 애물단지로 전락했다. 미·중 무역전쟁 발발 이후 극심해진 경기 침체에 발목이 잡힌 데다 수요를 훨씬 웃도는 과도한 공급으로 처치곤란의 골치덩이가 됐다. 더구나 앞으로도 상황은 크게 좋아지..

2019-12-15 18:08

미·중 무역전쟁 한숨 돌렸으나 치명적 변수 존재

아시아투데이 홍순도 베이징 특파원 = 글로벌 경제가 미·중 무역전쟁의 1차 합의로 인해 일단 한숨을 돌렸으나 여러 정황으로 미뤄볼 때 안심하기에는 아직 성급해 보인다. 여전히 합의를 원위치하게 만들 치명적 변수들이 존재하는 탓에 미·중은 말할 것도 없고 전쟁의 여파로 전전긍긍했던 한국을..

2019-12-15 14:25

날개 없는 추락 홍콩 경제, 더 큰 암초 직면

아시아투데이 홍순도 베이징 특파원 = 무려 6개월 이상 이어지는 시위 사태로 인해 날개 없는 추락을 거듭하는 홍콩 경제가 또 다시 위기에 직면하고 있다. 최근 잠시 주춤하던 시위가 주말을 기점으로 재차 점화되면서 반등을 노리려던 홍콩 경제 주체들의 노력이 수포로 돌아갈 가능성이 높아지고..

2019-12-14 13:20

송혜교 응원하는 중화권 팬들 여전

아시아투데이 홍순도 베이징 특파원 = 송혜교는 중화권에 퍼진 한류의 힘을 증명하는 대표적 한국 스타로 꼽힌다. 그녀의 결혼 가능성을 한국 언론보다 먼저 주목한 것이 중화권 언론이었다는 사실만 봐도 이는 충분히 증명이 된다. 불행히도 결별설 역시 중화권 언론의 집중적인 추적 끝에 사실이라..

2019-12-14 09:29

연예 산업으로 불똥 튄 중 경제 침체

아시아투데이 홍순도 베이징 특파원 = 6% 성장까지 위태로운 중국 경제 침체의 불똥이 엉뚱한 곳으로 튀는 등 후폭풍이 예사롭지 않다. 이 전혀 상상이 되지 않는 곳은 바로 최소한 중국에서는 불황을 모르는 업종으로 일컬어지는 연예 산업이라고 할 수 있을 것 같다. 경제 침체의 직격탄을 맞..

2019-12-13 22:08

세대교체 가속, 중 인민해방군 장성 인사 실시

아시아투데이 홍순도 베이징 특파원 = 중국 인민해방군의 최고 계급인 상장(대장에 해당) 진급 인사가 지난 7월 말에 이어 12일 또 다시 단행됐다. 상장 계급을 단 전(前) 중장들은 총 7명으로 이날 시진핑(習近平) 총서기 겸 국가주석이 군사위원회 주석 자격으로 참석한 가운데 국방부 청..

2019-12-13 17:05

판빙빙 또 임신 구설수, 손가락 꼽기 어려워

아시아투데이 홍순도 베이징 특파원 = 탈세 사건을 일으킨 탓에 활동이 자유롭지 못한 중국의 여배우 판빙빙(范氷氷·38)이 또 다시 임신하지 않았느냐는 구설수에 휘말리고 있다. 이번에도 소문이 그칠 가능성이 높으나 아닌 뗀 굴뚝에 연기 나겠느냐는 얘기도 없지는 않다. 진실은 그녀와 측근 ..

2019-12-12 22:24

삼성 등 한국 기업들 떠나자 中 지역경제 마비

아시아투데이 홍순도 베이징 특파원 = 삼성전자 등 한국 대기업들이 중국에서 속속 철수하자 지역 경제가 마비되는 등의 후폭풍이 나타나고 있다. 중국 정부는 이에 놀라 전전긍긍하면서 부랴부랴 대비책 마련에 부산하나 아직 뚜렷한 효과는 보지 못하고 있다. 있을 때는 귀한 줄 몰랐으나 떠나고 ..

2019-12-12 21:08

민간 부패 정조준하는 中, 재벌 잇따른 수난

아시아투데이 홍순도 베이징 특파원 = 중국 사정 당국이 최근 민간 부패와의 전쟁을 작심한 채 가속화하는 양상을 보여주고 있다. 특히 대형 민영 기업들은 온갖 비리의 온상이라는 인식 하에 재벌들을 단단히 손봐주기까지 하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이에 따라 내년부터는 관군민(官軍民)이 모두..

2019-12-12 17:10

previous block 6 7 8 9 10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