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낙연 총리, 돼지밀집사육시설 점검...“빈틈없는 방역” 당부
2019. 10. 21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4℃

도쿄 20.7℃

베이징 16.9℃

자카르타 30.6℃

이낙연 총리, 돼지밀집사육시설 점검...“빈틈없는 방역” 당부

이석종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8. 11: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 총력저지...소독시설 등 작동상황 점검
이낙연 총리, 돼지 밀집사육단지 점검<YONHAP NO-1951>
이낙연 국무총리가 18일 오전 경기도 포천시 일동면 화대리 돼지 밀집사육단지를 방문해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차단방역과 밀집단지 방역상황 등을 점검하고 있다./연합뉴스
이낙연 국무총리는 18일 오전 경기 포천 돼지밀집사육단지와 거점소독시설을 방문, 아프리카돼지열병 차단방역 상황을 점검했다.

이 자리에서 이 총리는 김종석 경기도 축산산림국장과 이계삼 포천시 부시장으로부터 차단방역상황과 밀집사육단지 방역추진상황에 대한 보고를 받았다.

이어 이 총리는 농협 공동방제단이 진행중인 밀집사육단지 소독현장을 점검하고 소규모농장과 같은 방역 취약농장에 대한 빈틈없는 방역조치를 당부했다.

또 이 총리는 차단방역시설인 인근 거점소독시설로 이동해 이 부시장으로부터 거점소독시설 운영현황에 대해 보고를 받고 소독시설·장비 작동상황을 점검했다.

점점 후 이 총리는 “차량뿐만 아니라 대인소독까지 철저히 하는 등 차단방역에 힘써달라”고 강조했다.

총리실은 “이 총리의 이날 현장점검은 지난 16일 파주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최초로 발생한데 이어 17일 연천에서도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추가로 발생함에 따라 신속하고 철저한 방역 조치를 거듭 당부하기 위해 이뤄졌다”고 설명했다.

이 총리의 현장점검에는 이재명 경기도지사, 김현수 농식품부 장관, 위성환 농림축산검역검역본부 동물질병관리부장, 김태환 농협중앙회 축산경제대표, 정석찬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장 등이 함께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