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너의 노래를 들려줘’ 연우진·김세정·송재림·박지연, 카메라 밖 배우들의 케미 공개 ‘화기애애’
2019. 10. 23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4℃

도쿄 19.6℃

베이징 11.2℃

자카르타 28.6℃

‘너의 노래를 들려줘’ 연우진·김세정·송재림·박지연, 카메라 밖 배우들의 케미 공개 ‘화기애애’

이다혜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21. 13: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너의 노래를 들려줘'

 ‘너의 노래를 들려줘’의 화기애애한 현장이 공개됐다.


MBC 월화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극본 김민주, 연출 이정미, 제작 JP E&M)는 배우들의 열연과 개성 넘치는 조연의 완벽한 케미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으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심장 쫄깃한 미스터리 로맨스 드라마 ‘너노들’ 촬영장 배우들의 찰떡 호흡과 웃음이 넘쳐나는 모습은 보는 이들을 절로 미소 짓게 한다. 


먼저 연우진(장윤 역)은 촬영 쉬는 시간이 되자 다정하게 송재림(남주완 역)과 대본을 체크하며 끊임없이 의견을 나누는가 하면 장난을 치는 등 분위기메이커와 자상함을 오가며 현장에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안겨주고 있다. 


김세정(홍이영 역) 역시 공연장에서 연우진과 대본을 맞춰보며 미소 짓는 모습에서 극 중 홍이영의 발랄한 면모를 엿볼 수 있다. 대본을 함께보며 호흡을 맞춰보는 송재림과 김세정의 진지한 모습도 현장에서만 볼 수 있는 생생함이 느껴져 더욱 흥미롭다. 


또한 걸크러시 매력을 발산중인 박지연(하은주 역)의 시원시원한 함박 미소까지 ‘너노들’의 유쾌한 현장의 기운을 고스란히 전달한다.


이처럼 ‘너의 노래를 들려줘’는 손에 땀을 쥐는 스토리 속 적재적소의 단짠 로맨스 요소와 유쾌한 캐릭터들로 시정자들을 매료시키고 있다. 회를 거듭할수록 더욱 짜릿하고 풍성한 재미를 안겨주고 있는 ‘너의 노래를 들려줘’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