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일본 9월 對한국 수출 15.9% 감소…불매운동 타격
2019. 11. 13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8℃

도쿄 15.1℃

베이징 6℃

자카르타 33℃

일본 9월 對한국 수출 15.9% 감소…불매운동 타격

이민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21. 15: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190725010016467_1564099528_1
지난 7월 24일 오전 서울 중구 롯데마트 서울역점 앞에서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마트산업노동조합원들이 ‘마트 노동자 일본제품 안내 거부 선언 기자회견’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연합뉴스
일본의 대(對)한국 수출이 직격탄을 맞은 것으로 나타났다.

닛케이 신문의 21일 보도에 따르면 일본 재무성은 이날 9월 무역통계 속보(통관 기준)를 발표, 9월 무역수지가 1230억엔(약 1조3302억원) 적자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일본의 무역수지는 3개월째 적자를 이어갔다.

일본의 9월 대한국 수출액은 11개월 연속 떨어진 4027억8200만엔(약 4조3573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15.9%나 감소했다. 특히 식료품이 급감해 전년 동기 대비 62.1%나 낮았으며 반도체장비(-55.7%)·금속장비(-50.5%) 수출도 크게 줄었다. 일본의 대한국 수출 감소폭은 지난 7월 일본 정부의 수출규제에 따른 전국민적 불매운동이 본격화한 8월(8.2%감소)과 비교해도 두배 규모로 늘어났다.

지난달 일본의 한국 수입액은 2513억1000만엔(약 2조7194억원)으로 전년 동월 대비 8.9% 줄었다. 9월 교역에서 발생한 일본 측의 흑자 규모 역시 1514억엔(약 1조6382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25.5%나 뚝 떨어졌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