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낙연 국무총리 일왕 즉위식 참석차 출국...아베 면담 예정
2019. 11. 13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8℃

도쿄 15.1℃

베이징 6℃

자카르타 33℃

이낙연 국무총리 일왕 즉위식 참석차 출국...아베 면담 예정

이석종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22. 06: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즉위식 공식일정 외 일본 정관계 인사 폭넓게 만나...한일 갈등 풀 계기 될 지 주목
41456678_1893513750734468_1048591646565859328_n
이낙연 국무총리가 22일 오전 공군 1호기 편으로 나루히토 일왕 즉위식 행사 참석차 일본으로 출국했다. 사진은 이 총리의 과거 출국장면./ 제공=총리실
이낙연 국무총리가 나루히토(德仁) 일왕 즉위식 행사 참석을 위해 22일 오전 6시 20분 공군 1호기 편으로 경기 성남 서울공항을 출국했다.

이 총리는 이날부터 24일까지 일본에 머물며 즉위식, 궁정 연회, 아베 총리 내외 주최 만찬 등 즉위식 공식일정에 참석한다.

또 이 총리는 아베 신조 일본 총리를 포함해 일본 정·제계 주요 인사들을 폭넓게 만날 예정이다.

특히 24일로 예상되는 아베 총리와의 면담에서는 문재인 대통령의 친서나 메시지를 전달할 것으로 보인다. 이를 계기로 한·일 갈등을 풀 단초가 마련될지 주목된다.

아울러 이 총리는 고(故) 이수현 의인 추모비 헌화, 동포대표 초청 간담회, 일본 젊은이들과의 대화 일정 등을 소화하고 24일 오후 귀국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