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신주아, 故 설리 애도 “예쁘고 멋졌던 아이 그곳에서 더 빛나길”
2019. 11. 13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8℃

도쿄 15.1℃

베이징 6℃

자카르타 33℃

신주아, 故 설리 애도 “예쁘고 멋졌던 아이 그곳에서 더 빛나길”

서현정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23. 11: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배우 신주아가 자신의 SNS에 올린 게시물. /신주아 인스타그램
배우 신주아가 SNS를 통해 故 설리를 애도했다.

지난 22일 신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악플의 밤은 폐지됐다. 방송을 통해 전달되지 못한 말. 꼭 말하고 싶다 뒤에서 욕을 하는 당신들보다 우리가 열 걸음은 앞서 있다는 것을. 기억하자. 뒤에서 욕을 하는 자가 있다면 우리는 그들보다 열 걸음 앞서 있는 것이다'는 글을 남겼다.

이어 '내가 확신을 가지고 모든 것을 안다고 말할 순 없지만 밤하늘의 수많은 별들은 나를 꿈꾸게 만든다. 그 별 중 하나의 별이 되어 있으리라 생각하고 늘 그곳에서도 밝게 빛나주길 바래요'라며 故 설리를 추모했다.

끝으로 '멋지고 당당한 미소로 환하게 반겨주었다. 너무 예쁘고 멋졌던 아이. 멋진 별, 그곳에선 더 빛나는 별이 되길 바래요'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신주아는 함께 촬영했던 JTBC2 예능프로그램 '악플의 밤' 녹화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한편 신주아는 같은 날 MBC 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 출연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