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보험상품 비교공시 보기 쉬워진다
2019. 11. 13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8℃

도쿄 15.1℃

베이징 6℃

자카르타 33℃

보험상품 비교공시 보기 쉬워진다

정단비 기자 | 기사승인 2019. 10. 23. 12: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보험상품 비교공시가 좀더 보기 쉬워질 예정이다. 금융당국은 보험상품 비교공시 정보를 한눈에 쉽게 파악할 수 있도록 하고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는 등 소비자 친화적으로 개선한다는 방침이다.

금융감독원은 23일 내년 상반기까지 보험상품 비교공시 사이트 시스템 개선 및 내규 정비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개편 추진 방안의 기본 방향은 비교공시 정보를 한눈에 쉽게 파악할 수 있도록 간소화하고, 소비자가 원하는 맞춤형 정보를 공시할 수 있도록 적합성을 높이는 것이다. 또한 공시사이트의 접근성도 강화하한다.

비교공시를 한눈에 쉽게 파악할 수 있도록 핵심항목을 ‘우선공시’하기로 했다. 현재는 보험회사가 판매 중인 약 2600개의 모든 보험상품에 대한 공시항목을 한 화면에 공시해 한눈에 파악하기 쉽지 않았다. 이에 공시항목 전체를 나열하는 방식에서 보험료 등 소비자 입장에서 꼭 필요한 핵심항목을 ‘우선공시’하고 나머지 항목은 ‘상세공시’에 공시 되도록 바뀐다.

또한 보험회사의 보험종목별 주요 상품에 음영표시해 소비자가 쉽게 인지할 수 있도록 개선할 예정이다. 특정 공시항목간에도 비교할 수 있는 기능도 추가된다.

검색, 질문지 등 공시항목 선택기능도 높인다. 협회의 공시사이트 첫 화면에 소비자가 찾고자 하는 보험종목 등을 검색시 즉각 비교공시 되도록 개선한다. 검색이 어려울 경우 보험가입 목적 등 간단한 질문지를 통해 소비자가 원하는 보험상품이 비교공시될 수 있도록 개선할 예정이다.

공시사이트의 접근성도 강화한다. 금감원의 금융소비자 포털 ‘파인(FINE)’에 보험상품 비교공시 사이트 ‘바로가기’ 아이콘을 배치해 접속수단을 다양화하기로 했다. 생·손보협회 홈페이지 초기 메인화면에도 보험상품 공시사이트를 바로 접속할 수 있도록 ‘바로가기’ 아이콘을 배치할 계획이다.

금감원 관계자는 “시스템 개편 후 정기적인 공시점검 등을 통해 미흡한 부분을 지속적으로 개선할 예정”이라며 “또한 보험종목별 검색어 순위 등을 공개해 최근 소비자가 즐겨찾는 보험상품의 트렌드 등에 대해서도 제공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