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박성훈 “유재석이 싸이코패스면 섬뜩할 것…그런 연기 하려해”
2019. 12. 10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1.2℃

도쿄 9.2℃

베이징 -3.7℃

자카르타 28.2℃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박성훈 “유재석이 싸이코패스면 섬뜩할 것…그런 연기 하려해”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13. 14: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박성훈 /사진=김현우 기자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박성훈이 자신이 연기할 '싸이코패스'에 대해 설명햇다.


13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에서는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극본 류용재 김환채 최성준, 연출 이종재) 제작발표회가 열려 윤시윤, 정인선, 박성훈, 이종재 감독, 류용재 작가가 참석했다.


이날 일기장을 잃어버린 냉혹하고 치밀한 싸이코패스 서인우 역의 박성훈은 "영화 '아메리칸 싸이코'를 보면서 느낀 건 싸이코패스가 그럴싸한 가면을 쓰고 있는 인물이라는 점이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박성훈은 "감독님도 저에게 촬영 초반에 '나이스한 두터운 가면을 써달라'고 요구하셨다. 그 디렉션에 충실해서 연기를 하려고 했다"며 "저는 막연하게 일반적으로 유재석, 최수종, 한석규 씨 같은 좋은 이미지를 가진 분들이 싸이코패스면 섬뜩하지 않을까 라고 생각했다. 그런 인물이 되길 원했다. 생활밀착형 싸이코패스라고 소개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설명했다.


한편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는 어쩌다 목격한 살인사건 현장에서 도망치던 중 사고로 기억을 잃은 호구 육동식(윤시윤)이 우연히 얻게 된 살인 과정이 기록된 다이어리를 보고 자신이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라고 착각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다.


오는 20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