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산시, 경산상공회의소에 ‘청년희망 카페’ 개소
2019. 12. 15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4℃

도쿄 8.9℃

베이징 -0.2℃

자카르타 27.4℃

경산시, 경산상공회의소에 ‘청년희망 카페’ 개소

장경국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13. 09: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경산시 - 청년희망카페 개소식 (현판식)
경산시가 12일 경산상공회의소에서 청년희망카페 개소식을 개최한 가운데 주요 참석자들이 현판식을 열고 있다./제공=경산시
경산 장경국 기자 = 경북 경산시가 경산상공회의소 2층에 청년희망 카페를 개소했다.

13일 경산시에 따르면 12일 경산상공회의소에서 최영조 경산시장, 강수명 경산시의회 의장, 김봉식 경산경찰서장, 김영윤 경산교육지원청 교육장, 조유현 경산소방서장, 양철수 경산 고용복지+센터 소장, 상공회의소 회장단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청년희망 카페 개소식을 열었다.

청년희망 카페는 지역 청년들의 취업활동 지원을 위해 취업 정보를 제공하고 취업 스터디 등을 할 수 있는 공간을 구축해 청년 구직자의 취업역량을 강화하고 높은 취업의 문 앞에서 고통받는 지역 청년들에게 소통과 쉼터로서의 청년문화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했다.

규모는 청년희망카페 118㎡(복충 35㎡ 포함), 스터디룸 36㎡로 취업컨설팅 지원, Job 미팅 데이 개최, 취업역량 강화 특강 등 다양한 취업 지원 활동을 실시할 계획이다.

김점두 경산상공회의소 회장은 “청년실업이 국가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지만 지역의 중소기업은 여전히 구인난을 겪고 있다”며 “이번 개소한 청년희망 카페 가 지역 유망기업과 청년의 일자리 미스매치를 해소하고 청년들이 취업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영조 시장은 “청년희망 카페가 지역 청년들이 서로 소통하며 꿈과 희망을 꽃피울 수 있는 청년 희망 공간으로 자리매김해 경산시가 2030년 인구 40만 명품 자족 도시를 목표로 지역 주력산업을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발전시키는데 역할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 시장은 “신산업을 육성, 국책사업 및 기업유치 등을 통해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최선을 다해 지역 청년들이 행복한 미래를 꿈꿀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경산시 ‘1사-1 청년 더 채용 릴레이 운동’ 행사가 함께 열려 지역 우수 기업과 청년 구직자의 만남으로 지역 일자리 미스매치 해소에 기여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