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효림, 김수미 아들 정명호 대표와 12월 결혼…임신 소식도 전해
2019. 12. 06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1.4℃

도쿄 7.9℃

베이징 -4.3℃

자카르타 27.2℃

서효림, 김수미 아들 정명호 대표와 12월 결혼…임신 소식도 전해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19. 13: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서효림 /사진=김현우 기자

 배우 서효림이 김수미의 아들로 알려진 정명호 대표와 결혼한다.


19일 제작사 나팔꽃 & 마지끄 엔테테인먼트는 "나팔꽃 F&B 정명호 대표와 배우 서효림씨는 오는 12월 22일 백년가약을 맺는다"라며 결혼 소식을 전했다.


이어 "두 사람은 바쁜 일정 가운데서도 서로를 격려하고 응원하면서 힘이 되어주다 진지한 관계로 발전해 사랑을 이어왔습니다. 그리고 변함없는 신뢰와 존중을 바탕으로 부부의 연을 맺게 되었습니다"라며 결혼식은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 서로 평생의 동반자가 되기를 약속하고, 양가 부모와 결혼에 대해 상의하는 과정 가운데 새 생명이 찾아왔습니다. 아직은 안정이 필요한 초기인 만큼 이에 대해 구체적으로 말씀 드리기 조심스러운 상황임에 양해 부탁 드립니다"라며 서효림의 임신 소식을 전했다.


한편 서효림과 정명호 대표는 지난달 23일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김수미는 각종 방송에서 서효림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다음은 정명호 대표, 서효림 측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제작사 나팔꽃 & 마지끄 엔테테인먼트입니다. 


나팔꽃 F&B 정명호 대표와 배우 서효림씨 관련 기쁜 소식을 전해드리고자 합니다. 


정명호 대표와 배우 서효림씨는 오는 12월 22일(일) 백년가약을 맺습니다. 


두 사람은 바쁜 일정 가운데서도 서로를 격려하고 응원하면서 힘이 되어주다 진지한 관계로 발전해 사랑을 이어왔습니다. 그리고 변함없는 신뢰와 존중을 바탕으로 부부의 연을 맺게 되었습니다. 


일생에 한 번 뿐인 소중한 순간인 만큼 서로가 서로에게 집중하고 싶다는 두 사람의 뜻에 따라 예식은 양가 가족들과 가까운 지인들을 모시고 서울 모처에서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입니다. 


이와 더불어, 서로 평생의 동반자가 되기를 약속하고, 양가 부모와 결혼에 대해 상의하는 과정 가운데 새 생명이 찾아왔습니다. 아직은 안정이 필요한 초기인 만큼 이에 대해 구체적으로 말씀 드리기 조심스러운 상황임에 양해 부탁 드립니다.


두 사람에게 항상 큰 사랑과 따뜻한 마음으로 지켜봐 주시는 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리며, 결혼 후에도 많은 분들의 축하와 따뜻한 격려에 보답하기 위해 더욱 좋은 모습을 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입니다.


새 생명의 기쁨과 한 가정을 이루며 새로운 출발을 앞두고 있는 두 사람의 앞날을 축복해주시길 바라며, 함께 축하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