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평택 해군 제2함대사령관 이·취임식 가져
2019. 12. 09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9.4℃

도쿄 7℃

베이징 -1.7℃

자카르타 29.6℃

평택 해군 제2함대사령관 이·취임식 가져

이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19. 16: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전투태세완비.필승의 정신무장 강화 강조
평택 해군 제2함대사령관 이.취임식 가져
유종근 27대 해군 제2함대사령관
평택 이진 기자 =해군 제2함대사령부(이하 2함대)가 19일 부대 내 건승관에서 제26·27대 2함대사령관의 이·취임식을 가졌다.

이성환 해군작전사령관 주관으로 열린 이날 행사에는 주요 지휘관 및 내외 귀빈과 함대 전장병 및 군무원이 참석한 가운데 개식사, 국민의례, 인사명령 낭독, 부대기 이양, 작전사령관 훈시, 이임사, 취임사, 폐식사의 순서로 진행됐다.

제27대 2함대사령관 유근종 소장은 취임사에서 “함대의 복잡한 작전황경을 이해하고, 언제 기습해 올지 모르는 적의 도발을 대비해 NLL 절대사수와 철통같은 서측해역 수호에 혼신의 힘을 다해야 한다”면서 “싸우면 반드시 이기는 필승함대의 전통을 이어가자”라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지금 싸워도 이길 수 있는 전투태세 완비’, ‘필승의 정신무장 강화’, ‘현장중심의 부대관리 강화’를 함대 전 장병에게 주문했다.

신임 유근종 2함대사령관은 해사 44기로 1990년 임관해 율곡이이함장, 합참 전략기획본부 해상전력과장, 인천해역방어사령관, 합찬 전략기획본부 전력1처장 등 주요 직책을 두루 역임한 연합·합동작전의 전문가다.

한편, 이임한 제26대 2함대사령관 강동훈 소장은 해군본부 정보화기획참모부장의 직책을 새로이 수행하게 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