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봉준호, 수상 소감서 “최우식 스케줄 없는데 영화제서 안 불러”
2019. 12. 10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1.2℃

도쿄 7.1℃

베이징 -3.7℃

자카르타 27.8℃

봉준호, 수상 소감서 “최우식 스케줄 없는데 영화제서 안 불러”

서현정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21. 23: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제40회 청룡영화상 방송 일부. /방송 화면 캡처
봉준호 감독이 수상 소감을 전하며 배우 최우식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21일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열린 제40회 청룡영화상에서 봉준호 감독은 영화 '기생충'으로 감독상을 받았다.

이날 봉준호 감독은 "한국어로 된 영화로 처음 받는 청룡 감독상"이라며 수상 소감을 전했다.

그러면서 주연 송강호를 포함한 출연 배우와 스태프들에게 감사 인사를 건넸다. 

특히 "오늘 시간도 많고 스케줄도 없는데 영화제에서 부르지 않아서 집에서 시상식을 보고 있는 최우식. 우식아 고맙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끝으로 "앞으로도 한국 영화에 가장 창의적인 기생충이 되어 한국 영화 산업에 영원히 기생하는 창작자가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기생충'은 이날 청룡영화상 최우수작품상을 수상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