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평택시, 오산시 혁신교육을 배우다
2019. 12. 11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9℃

도쿄 10.8℃

베이징 3℃

자카르타 27.2℃

평택시, 오산시 혁신교육을 배우다

이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21. 16: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곽상욱 오산시장 초청 시민협치 아카데미
평택시, 오산시 혁신교육을 배우다
20일 평택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제4회 평택 시민협치 아카데미
평택 이진 기자 =경기 평택시는 20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시민, 교육관계자, 공무원, 협치회의 위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자체가 나서고, 온 마을이 답하다’라는 주제로 제4회 평택 시민협치 아카데미를 개최했다.

협치 아카데미는 곽상욱 오산시장을 초청해 오산시 혁신교육지구 사례 강연을 듣고, 평택시 혁신교육지구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함께 모색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오산시는 일관되게 교육에 집중해 교육도시로 자리를 잡고 이로 인해 인구도 늘어나고 있으며, 많은 시민들이 살기 좋은 도시라고 느끼고 있다”며 “오산시는 평택시가 롤모델로 삼기 좋은 도시이며, 오산시의 우수한 사례를 배우기 위해 이 자리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강연에서 곽상욱 오산시장은 “임기 초기 오산시민의 낮은 정주성으로 인해 시민의 행복은 멀어지고 있다고 생각했고, 시민의 정주성 회복을 위해 교육에 주목하게 됐다”고 오산시가 혁신교육에 전념한 취지를 말했다.

이어 곽 시장은 “오산시에는 시민참여학교, 미리내일학교, 징검다리교실, 함께자람 등 수백 개의 교육인프라가 있지만, 이는 행정 단독이 아니라 지역사회 주민이 함께 교육 공동체를 구성했기에 가능했다”며 혁신교육을 위한 지역사회의 역할을 강조했다.

한편 평택 시민협치 아카데미는 매월 1회 시민과 행정의 협치 이해를 돕기 위해 민과 관이 함께하면 더욱 효과적인 정책 사례를 주제로 강연하고 있으며, 제5회 평택 시민협치 아카데미는 오는 12월 19일 ‘주민자치회 전환’을 주제로 개최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