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국내 최초 이머시브 공연 ‘위대한 개츠비’에 박정복·김사라 등 캐스팅
2019. 12. 10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1.2℃

도쿄 7.1℃

베이징 -3.7℃

자카르타 27.8℃

국내 최초 이머시브 공연 ‘위대한 개츠비’에 박정복·김사라 등 캐스팅

전혜원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21. 14: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 제이 개츠비 역_박정복
제이 개츠비 역을 맡은 배우 박정복./제공=마스트엔터테인먼트
마스트엔터테인먼트가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 이머시브 공연 ‘위대한 개츠비’ 캐스팅 라인업을 21일 공개했다.

이 작품은 1920대 미국 황금기이자 재즈 시대를 만끽하게 꾸민 공간에서 무대와 객석 구분 없이 관객과 배우가 직접 소통하는 관객참여형 공연이다. 개츠비 저택에서 열리는 파티에 초대된 관객들은 1920년대로 돌아가 춤을 추고 재즈에 흠뻑 취한다.

오직 한 여자와 영원한 사랑을 꿈꾸는 백만장자 ‘제이 개츠비’에는 박정복과 강상준이 캐스팅됐다. 박정복은 연극 ‘레드’,‘올드위키드송’, ‘날 보러와요’, ‘오펀스’ 등에 출연해 압도적인 연기력으로 작품마다 색다른 캐릭터를 보였다. 강상준은 서울예술단 단원으로 뮤지컬 ‘나빌레라’, ‘윤동주, 달을 쏘다’, ‘다윈 영의 악의 기원’ 등에 출연한 떠오르는 신예다.

개츠비가 평생 사랑한 여인 ‘데이지 뷰캐넌’은 각기 다른 매력을 품은 김사라와 이서영이 맡았다. 데이지 사촌 ‘닉 캐러웨이’는 마현진과 이기현이, 데이지 남편 ‘톰 뷰캐넌’은 이종석이 캐스팅됐다. 유일한 뮤지션 연기자 ‘조지 윌슨’은 박성광이 맡았다.

이번 공연에 관해 알렉산더 라이트 연출은 “다채로운 상황에서 관객 선택에 따라 다양한 이야기를 즐길 수 있다”며 “캐릭터에 중심을 두고 여러 번 관람하는 것도 작품을 즐기는 방법의 하나”라고 설명했다.

‘위대한 개츠비’는 내달 21일부터 내년 2월 28일까지 서울 중구 을지로 그레뱅뮤지엄에서 공연한다.


3. 데이지 뷰캐넌 역_김사라
데이지 뷰캐넌 역의 김사라./제공=마스트엔터테인먼트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