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현미 국토부 장관 “기능인 대우받는 사회 조성 위해 노력할 것”
2019. 12. 09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4℃

도쿄 7℃

베이징 -1.7℃

자카르타 29.6℃

김현미 국토부 장관 “기능인 대우받는 사회 조성 위해 노력할 것”

이철현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22. 16: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574395646981
22일 열린 ‘제10회 건설기능인의 날 기념식’에서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발언을 하고 있다. /제공=국토부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앞으로도 건설기능인이 마음껏 능력을 발휘할 수 있고 숙련된 기능인이 존중받고 대우받는 사회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장관은 22일 ‘제10회 건설기능인의 날 기념식’에서 “정부는 2017년 12월 건설산업 일자리 대책에 이어 지난 19일 불법 채용 차단, 고용지원 확대, 근로환경 개선 등 기존 일자리 대책을 더욱 강화한 내용을 담은 ‘건설 일자리 지원대책’을 발표했다”며 “이는 정부의 정책적 의지를 상징한다”고 이 같이 말했다.

김 장관은 이날 건설업 발전에 기여한 기능인들에게 포상을 수여하고 격려했다.

이날 행사에는 국토부, 고용노동부, 건설사업주단체, 민주노총, 한국노총 등을 포함해 각 기관 관계자 500여명이 참석했다.

한편, 건설기능인의 날 행사는 지난 2010년부터 개최해 올해 10회째를 맞고 있으며 건설기능인의 자긍심과 사기를 높이고 건설기능인에 대한 사회적 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매년 11월 22일에 개최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