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노니, 신진대사 촉진 도와…섭취 방법·주의점은?
2019. 12. 10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1.2℃

도쿄 7.1℃

베이징 -3.7℃

자카르타 27.8℃

노니, 신진대사 촉진 도와…섭취 방법·주의점은?

서현정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23. 08: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게티이미지뱅크
노니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23일 노니가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는 등 주목받고 있다. 노니는 괌, 하와이 등에서 서식하는 열대과일이다.

노니는 식이섬유 함량이 높아 포만감을 오래 지속시켜주고, 원활한 배변 활동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신진대사를 촉진하여 지방 연소와 체중 감량에 직접적인 효과가 있어 다이어트에 도움이 된다.

노니는 대개 원액으로 물과 섞어 주스로 마시며, 분말 가루로 만들어 따뜻한 물과 함께 차로 마시거나 우유, 요거트, 샐러드와 곁들여 먹는다.

단 노니는 칼륨 함량이 높아 신장 질병이 있을 경우 주의해서 섭취해야 한다. 노니의 권장량은 약 3g이며, 과다 섭취 시 설사, 복통, 가려움증을 유발할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