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기성용, ‘전력 외 분류’ 6경기 연속 엔트리 제외
2020. 01. 21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6.4℃

도쿄 10℃

베이징 3.6℃

자카르타 31℃

기성용, ‘전력 외 분류’ 6경기 연속 엔트리 제외

지환혁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26. 10: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PRU20181104049801848_P4
기성용 /연합
기성용(30·뉴캐슬 유나이티드)이 6경기 연속 출전선수 명단에 들지 못했다. 이번 겨울 시장에서 이적설까지 나오는 등 사실상 전력 외로 분류됐다.

기성용은 26일(한국시간) 영국 버밍엄의 빌라파크서 열린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13라운드 애스턴 빌라와 원정 경기 엔트리에서 빠졌다. 9월 30일 레스터시티와의 7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아이작 헤이든이 퇴장당하는 바람에 전반 추가 시간 급하게 출전 지시를 받았던 기성용은 이후 6경기째 18명의 출전선수 명단에서 제외됐다.

기성용이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에 출전한 것은 3경기(선발 한 차례)뿐이다.

2017-2018시즌 후 스완지시티를 떠나 뉴캐슬에 둥지를 튼 기성용은 라파엘 베니테스 전 감독이 올여름 중국 다롄 이팡 사령탑으로 옮긴 뒤 스티브 브루스 감독이 새로 지휘봉을 잡자 좀처럼 기회를 얻지 못하고 있다.

여기에 뉴캐슬이 내년 1월 겨울 이적 시장에 기성용을 내놓을 것이라는 영국 언론의 보도까지 나왔다. 영국 축구 전문 매체 풋볼 인사이더는 지난 23일 “뉴캐슬은 내년 1월 겨울 이적 시장을 통해 기성용을 내보낼 준비가 됐다”며 “(뉴캐슬이)이적료를 챙길 마지막 기회”라고 보도했다. 기성용은 내년 6월 뉴캐슬과 계약이 종료된다.

뉴캐슬은 이날 전반 32분 코너 아우리한, 36분 안와르 엘 가지에게 연속골을 내주고 애스턴 빌라에 0-2로 졌다. 4승 3무 6패(승점 15)가 된 뉴캐슬은 리그 20개 팀 중 14위에 처져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