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박경리 외동딸’ 김영주 토지문화재단 이사장 별세
2020. 01. 22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4℃

도쿄 5.6℃

베이징 5.5℃

자카르타 29.2℃

‘박경리 외동딸’ 김영주 토지문화재단 이사장 별세

전혜원 기자 | 기사승인 2019. 11. 26. 10: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ㅇ
김영주 토지문화재단 이사장./제공=토지문화재단
박경리의 외동딸이자 김지하 시인의 부인인 김영주 토지문화재단 이사장이 25일 별세했다. 향년 73세.

연세대학교 사학과와 대학원을 졸업한 고인은 선비 타계 이후 남편 김 시인과 함께 강원도 원주에 정착해 토지문화재단 이사장을 지내며 국내 문학 발전과 작가 후원에 힘써왔다.

2011년 박경리문학상을 제정하고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국립대 현대조각공원에 선자친의 동상을 세웠으며 지난 6월 상트페테르부르크에서 박경리 문학제도 열었다.

유족으로 남편 김지하 시인과 2남이 있다. 빈소는 원주 세브란스기독병원 장례식장이고 발인은 27일 오전 9시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