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선동, 원내대표 출마 선언…“당 변화 만들라는 요청, 이제 외면 못해”
2020. 01. 22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4℃

도쿄 5.6℃

베이징 5.5℃

자카르타 30.8℃

김선동, 원내대표 출마 선언…“당 변화 만들라는 요청, 이제 외면 못해”

우성민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07. 10: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국당 신정치혁신특위 참석하는 김선동<YONHAP NO-3821>
김선동 자유한국당 의원./연합
김선동(재선) 자유한국당 의원은 7일 차기 원내대표 경선 출마를 선언했다.

김 의원은 이날 아시아투데이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출마해서 당의 변화의 흐름을 만들어 달라는 의원들의 요청이 있어 극구 사양했었지만, 그 충정을 외면할 수 없는 상황이 됐다”면서 “개인의 입장을 포기하고 공적으로 처신할 것”이라고 전했다.

김 의원의 출마는 초·재선 의원들의 권유에 따른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까지 김 의원을 비롯해 윤상현(3선)·심재철(5선)·유기준(4선)·강석호(3선) 의원 등 5명이 차기 원내대표 경선에 출마를 선언했다.

심 의원은 김재원(3선) 의원을, 강 의원은 이장우(재선) 의원, 유 의원은 박성중(초선)의원을 각각 정책위의장 러닝메이트로 낙점했다.

원내대표 및 정책위의장 후보자 등록 신청은 이날 오후 5시에 마감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