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가세연 “추가 피해자 있어”…김건모 피해주장女 인터뷰 공개
2020. 03. 31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9.4℃

도쿄 8.5℃

베이징 10.7℃

자카르타 26℃

가세연 “추가 피해자 있어”…김건모 피해주장女 인터뷰 공개

서현정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09. 21: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 방송 일부. /방송 화면 캡처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 가수 김건모의 성폭행 의혹을 제기한 가운데 피해를 주장한 여성의 심경고백을 공개하며 추가 폭로를 예고했다.

9일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측은 오후 생방송을 통해 피해를 주장하는 여성 A씨와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이날 A씨는 "가족은 내 속도 모르고 그 미우새보면서 즐거워하고, 근데 강간할 때 입었던 그 배트맨 티셔츠를 입고 자꾸 TV에 나온다. 그런 장면도 계속 보면 괴롭다"며 "너무나 큰 정신적인 고통이었다"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처음부터 돈을 바란 적은 없다. 진정성있는 공개 사과랑 앞으로 방송에서 두 번 다시 안 봤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또한 가세연의 강용석 변호사는 "이번 고소 사건 말고 전혀 다른 피해자가 있다. 훨씬 더 충격적인 내용이 있다"며 "(이 부분은) 내일 방송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오전 A씨를 대리한 강용석 변호사는 강간 혐의로 김건모에 대한 고소장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에 제출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