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포항, 내년 스틸야드 개장 30주년 기념 엠블럼 제작
2020. 01. 22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4℃

도쿄 5.6℃

베이징 5.5℃

자카르타 30.8℃

포항, 내년 스틸야드 개장 30주년 기념 엠블럼 제작

장경국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09. 17: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스틸야드30주년엠블럼
스틸야드30주년엠블럼./제공=포항스틸러스
포항 장경국 기자 = 포항 스틸러스가 내년 홈구장인 포항 스틸야드의 개장 30주년을 맞아 포항 스틸러스 최고의 자부심을 표현한 기념 엠블럼을 제작해 홍보에 나선다.

스틸러스는 9일 1990년 11월 10일 개장한 포항 스틸야드는 대한민국 최초의 축구전용구장으로 지난 30년간 한국 축구 최고의 명승부를 녹여낸 역사와 전통의 축구장으로 한국 축구의 성지이자 포항 스틸러스 최고의 자부심이라 할 수 있는 기념 엠블럼을 제작해 발표했다.

포항 스틸야드 30주년 기념 엠블럼은 스틸야드의 역사와 옛 정취를 녹여 디자인됐다.

구장의 입구에 서서 정면을 올려다본 구도는 스틸야드의 위엄을 표현하고 실버(스틸) 색상을 사용해 철옹성과 같이 단단하고 굳건한 인상을 줬다.

특히 스틸야드 글자는 옛 감성을 담아 한글로 디자인한 것도 특징이다.

포항 스틸야드 30주년 기념 엠블럼은 2020년 유니폼, 시즌권, 구단 기념품 및 홍보물에 활용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