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KAI, 방위사업청과 1100억원 규모 성능개량 계약 체결
2020. 01. 28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6℃

도쿄 4.6℃

베이징 0℃

자카르타 29.4℃

KAI, 방위사업청과 1100억원 규모 성능개량 계약 체결

이상원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09. 13: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캡처
한국항공우주산업 로고/제공=한국항공우주산업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은 지난 6일 방위사업청과 한국 공군이 운용 중인 T-50 계열 항공기의 성능개량 계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FA-50에 IFF와 Link-16 장착에 대한 761억 원과 TA-50·T-50·T-50B에 IFF를 공급하는 374억 원을 포함해 총 1100억원 규모로 계약 기간은 각각 2025년, 2023년까지다.

IFF는 적군과 아군을 구별하는 장치이며, Link-16은 전장 상황과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데이터링크 시스템이다.

KAI 관계자는 “연합·합동 전력의 원활한 작전수행을 위해 일부 항전장비의 성능을 개량하게 됐다”며 “앞으로 육해공군 전력은 물론 작전능력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KAI는 차세대 무전기 체계 등 T-50 계열 항공기의 성능개량을 단계적으로 추진해나갈 계획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