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리스티클] 우리가 미처 몰랐던 채소의 효능 “제대로 알고 먹자”
2020. 01. 18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0.6℃

도쿄 1.9℃

베이징 -7.7℃

자카르타 27.4℃

[리스티클] 우리가 미처 몰랐던 채소의 효능 “제대로 알고 먹자”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12. 15. 0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매서운 한파와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는 요즘, 건강 관리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오색 채소는 보약이라는 말이 있듯이 채소에는 탄수화물을 비롯해 비타민, 미네랄, 단백질 등 항산화 성분이 풍부하다.

우리가 미처 몰랐던 약이 되는 채소 5가지를 소개한다.
▲차요테-치매 예방
호박과 채소인 차요테에는 비타민C와 미네랄 등이 풍부해 혈류개선 및 혈관계 질환 예방에 도움이 된다.

차요테는 아삭아삭한 식감으로 무, 오이맛과 비슷하며 껍질이 단단하므로 껍질을 벗긴 뒤 얇게 썰어 생으로 먹거나 볶음 요리에 사용해 먹으면 된다. 차요테 씨는 볶아서 차로 먹으면 기억력 향상에 도움을 줘 치매 예방에 좋다.
▲호스래디시-감기 예방
무의 일종인 호스래디시는 무보다 훨씬 매운맛을 가지고 있어 나쁜 기운을 발산해 감기 증상을 완화하는데 도움이 된다. 껍질을 벗긴 뒤 얇게 썰어 샐러드와 함께 먹으면 된다.
▲파스닙-대장암 예방
파스닙은 폴리아세틸렌 함유량이 높아 대장암을 예방하는데 도움이 된다. 강력한 함영증 작용을 통해 피로 회복 효과도 있다. 껍질을 깎은 후 얇게 자른 뒤 기름에 살짝 튀겨 소금을 뿌려 먹으면 된다.
▲시래기-골다공증 예방
삶은 시래기에는 100g당 칼슘 335mg이 들어있어 시래기 200g을 섭취하면 성인 여성 하류 칼슘 권장량인 700mg을 충족할 수 있다. 특히 시래기를 건조하는 과정에서 비타민D가 생성돼 뼈를 건강하게 하고 골다공증을 예방하는 효과가 있다.
▲양배추-위암 예방
양배추는 4000년 전부터 위장 질환 치료제로 사용해 왔다. 양배추에 풍부한 비타민U 성분은 위장의 점막을 보호하고 재생하는 효과가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