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방탄소년단 정규 4집 ‘MAP OF THE SOUL : 7’, 선주문 342만장 돌파
2020. 02. 21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2℃

도쿄 11.6℃

베이징 8.3℃

자카르타 31.4℃

방탄소년단 정규 4집 ‘MAP OF THE SOUL : 7’, 선주문 342만장 돌파

이다혜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16. 08: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방탄소년단(BTS)
방탄소년단(BTS)/사진=빅히트
그룹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맵 오브 더 소울 : 세븐’(MAP OF THE SOUL : 7) 선주문량이 342만 장을 넘어서며 역대 최다 선주문량을 기록했다.

방탄소년단의 앨범 유통사인 드림어스컴퍼니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지난 9일부터 15일까지 7일간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소울 : 세븐’의 선주문량으로 총 342만 장을 돌파했다. 이는 국내외 선주문량을 드림어스컴퍼니에서 집계한 수량이며, 방탄소년단의 앨범 사상 최다 선주문 수량이다.

앞서 방탄소년단은 지난 2019년에 발매한 ‘맵 오브 더 소울 : 페르소나’(MAP OF THE SOUL : PERSONA) 앨범으로 268만 장의 선주문량을 기록하며 국내외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이번 새 앨범으로는 지난 앨범 대비 70만 장이 넘는 판매고로 역대 최다 선주문 기록을 또 한 번 경신했다.

방탄소년단은 국내뿐 아니라, 미국 최대 온라인 전자상거래 업체인 아마존(Amazon)을 통해서도 해외 예약 판매를 실시하고 있다. 예약 판매 첫날부터 CDs & Vinyl 부문 베스트셀러 1위에 오른 이후 8일째인 오늘(16일)까지도 1위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오는 2월 정규 4집 ‘맵 오브 더 소울 : 세븐’ 발매에 앞서 17일에는 선공개 곡과 아트 필름을 함께 선보인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