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컴투스, MMORPG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하반기 출시 목표
2020. 02. 19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1.6℃

도쿄 4.7℃

베이징 -2.9℃

자카르타 25.4℃

컴투스, MMORPG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하반기 출시 목표

김나리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17. 09: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컴투스]사진자료 -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_일러스트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일러스트/제공=컴투스
모바일 게임 기업 컴투스가 서머너즈 워 MMORPG 프로젝트 명을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로 확정하고 플레이 장면과 일러스트 등 주요 이미지를 17일 공개했다.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은 글로벌 히트작 ‘서머너즈 워: 천공의 아레나(이하 서머너즈 워)’의 70년 전 이야기를 담고 있는 MMORPG로, ‘서머너즈 워’의 강력한 IP 영향력으로 인해 출시 전부터 큰 관심을 모으고 있는 글로벌 대작이다.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은 기존 ‘서머너즈 워’의 핵심 콘텐츠인 ‘소환수’를 새로운 장르에 맞춰 이식해, 기존에 없던 색다른 MMORPG의 재미를 제공할 예정이다.

유저들은 최대 3종의 특색 있는 캐릭터를 선택할 수 있고, 한 캐릭터 당 최대 3마리의 소환수와 함께 실시간 전투를 진행할 수 있다. 캐릭터 간 소환수 및 자원 공유도 가능해 수 많은 전략적 선택을 기반으로 한 다채로운 플레이가 제공될 예정이다. 이번에 공개된 플레이 장면 이미지에서도 다수의 유저들이 소환수들과 함께 필드 레이드에서 보스 몬스터를 공략하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최근 컴투스는 ‘서머너즈 워’ 150년의 세계관을 담은 ‘서머너즈 워 유니버스 바이블’을 기반으로, 다양한 비즈니스 영역으로의 확대는 물론 ‘서머너즈 워: 백년전쟁’과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 등 대작 모바일 게임을 통해 글로벌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컴투스는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을 올해 하반기 정식 런칭을 목표로 개발 중이며, 현재 게임 완성도 증대 및 콘텐츠 확장 등을 위해 프로젝트에 함께 참여할 우수 인력을 적극 채용하고 있다.

컴투스 이은재 본부장은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은 MMORPG를 즐기는 많은 글로벌 유저들에게 색다른 게임 재미를 선사할 것이다”며, “수 많은 전 세계 게임 팬들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개발에 심혈을 기울여 완성도 높은 작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