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전국 휘발유가격 9주 연속 상승…서울·부산 하락전환
2020. 02. 23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2℃

도쿄 8.2℃

베이징 3.6℃

자카르타 29℃

전국 휘발유가격 9주 연속 상승…서울·부산 하락전환

최원영 기자 | 기사승인 2020. 01. 18. 11: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전국 주유소 주간 단위 휘발유 가격이 9주 연속 상승했다.


18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1월 셋째 주 전국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보다 ℓ당 6.0원 오른 1571.1원이었다.


다만 서울 주유소 휘발유 가격은 14일, 부산은 13일, 인천은 12일 각각 하락세로 접어들었다. 대구, 광주, 대전, 울산, 경기, 충남, 제주 등도 이주부터 휘발유 가격이 내려가고 있다.


업계는 기름 소비량이 많은 광역시를 중심으로 정유사 휘발유 판매가격 하락세가 먼저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주간 단위로는 서울 지역 휘발유 가격이 전주 대비 4.3원 오른 ℓ당 1648.0원, 대구 지역 휘발유 가격이 7.2원 상승한 1548.2원이었다.


가격이 가장 높은 주유소 상표는 SK에너지로 1584.6원, 최저가 알뜰주유소는 1542.3원으로 집계됐다


경유 가격도 이주까지 두 달 연속 올라 1400원을 넘어섰다. 전주 대비 4.5원 오른 ℓ당 1400.9원이다.


한국석유공사는 "미국 석유제품 재고 및 원유생산 증가, 미국과 이란의 군사적 행위 가능성 완화 등으로 국제 유가가 하락했다"고 설명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