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일본 전문가 “일본 코로나19 ‘초기단계’수준”
2020. 04. 08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4℃

도쿄 19℃

베이징 14.8℃

자카르타 31.6℃

일본 전문가 “일본 코로나19 ‘초기단계’수준”

이민영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7. 09: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일
일본 보건당국 산하 전문가 위원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관련 국가의 경보 수준을 ‘초기 단계’에서 높이지 않기로 결정했다. / 사진=XINHUA,연합
일본 보건당국 산하 전문가 위원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관련 국가의 경보 수준을 ‘초기 단계’에서 높이지 않기로 결정했다.

닛케이아시안리뷰의 17일 보도에 따르면 국립감염증연구소 와키타 다카지 소장은 “아직은 일본 정부가 어느정도 감염 경로를 추적할 수 있다”며 경보 수준을 높이지 않은 이유를 설명했다. 국립감연증연구소는 또 “국내 전염이 급격하게 증가할 경우 경보 수준을 올릴 계획이었다”고 부연했다.

한 국립감염증연구소 관계자는 “어려운 결정이였지만 아직 코로나 19는 발병 초기단계로, 바이러스가 만연하지 않다”고 말했다. 일본 본토의 감염자는 16일 기준 총 53명으로 1명이 사망했으며 12명이 완치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