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안양시, 관내 위생단체와 코로나19 대응방안 의견 나눠
2020. 03. 31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6℃

도쿄 8.7℃

베이징 12.2℃

자카르타 26℃

안양시, 관내 위생단체와 코로나19 대응방안 의견 나눠

엄명수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18. 15: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코로나 대응 간담회
안양시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위생단체 등과 간담회를 실시했다. /제공=안양시
안양 엄명수 기자 = 경기 안양시는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선제적 대응을 위해 최근 위생단체와 간담회를 가졌다.

18일 시에 따르면 외식업, 숙박업, 이·미용사회, 제과업, 유흥음식업회 등 17개 위생관련 단체장과 시 관계 공무원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간담회에서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외식업체들이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는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간담회에 참석한 시 관계자는“외식업소, 목욕장, 미용실 등은 다중이용시설인 만큼, 항상 청결을 유지하고, 손 씻기 등 개인위생관리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것”을 당부했다.

이어“각 단체들의 애로사항을 적극 수렴해 지역 상권 살리기에도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