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복면가왕’ 승국이, 출연 소감 “심장 떨리는 행복한 경험”
2020. 04. 10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

도쿄 8.2℃

베이징 3.8℃

자카르타 26.8℃

‘복면가왕’ 승국이, 출연 소감 “심장 떨리는 행복한 경험”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3. 19: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승국이 SNS
가수 승국이가 '복면가왕' 출연 소감을 전했다.

23일 승국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쉽지만 너무 재밌고 심장 떨리는 아주아주 행복한 경험이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앞서 승국이는 이날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 '간장공장 공장장'으로 출연했다.

임창정을 통해 데뷔한 승국이는 최근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기도 했다.

승국이는 데뷔 전 횟집 주방에서 일했다며 "가수의 꿈을 꾸다 접고 친형과 횟집을 운영했다"고 밝혔다.

가수로 데뷔한데 데해서는 "임창정이 우리 횟집 손님이었다. 어쩌다 보니 노래방에 가게 됐는데 갑자기 오디션을 보게 된 거다. 그 자리에서 15곡을 불렀다. 1차 합격을 받고 그런 식의 오디션을 5번 더 봤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