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미 국무부, 코로나19 확진자 급증 한국, 여행권고 2단계로 격상
2020. 04. 0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4℃

도쿄 9.3℃

베이징 12.2℃

자카르타 28.6℃

미 국무부, 코로나19 확진자 급증 한국, 여행권고 2단계로 격상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 | 기사승인 2020. 02. 23. 04: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2일 한국 코로나19 확진자 전날 대비 229명 증가
중국 본토 제외 가장 높은 증가
한국, 홍콩·일본과 같은 여행권고 2단계
'폐쇄' 안내문 붙은 선별진료소
미국 국무부는 22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해 한국에 대한 여행권고(Advisories) 1단계에서 2단계로 상향했다.. 사진은 울산 첫 코로나19 확진자가 검사를 받은 울산 중구보건소 선별진료소가 22일 오후 폐쇄돼 모습./사진=연합뉴스
미국 국무부는 22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해 한국에 대한 여행권고(Advisories) 1단계에서 2단계로 상향했다.

국무부가 코로나19와 관련해 내린 여행권고 가운데 중국 본토 외 국가 및 지역으로서는 홍콩·마카오·일본과 함께 가장 높은 수준이다.

국무부는 이날 일본에 대해서도 한국과 같은 수준으로 여행권고를 상향했다.

국무부는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와 별도로 여행권고 국가 및 지역을 분류하고 있다.

국무부는 지난 2일 중국 본토에 대해 가장 높은 단계이자 ‘여행 금지(do not travel)’에 해당하는 4단계 여행경보를 내렸고, 11일 마카오, 20일 홍콩에 대한 여행권고를 1단계에서 2단계로 올렸다.

한국 질병관리본부는 이날 오후 4시(한국시간)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대비 229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는 중국 본토 외에서는 가장 높은 증가 폭으로 미국뿐 아니라 전 세계 언론들이 주목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