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설치…국무총리가 본부장
2020. 04. 0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8℃

도쿄 7.5℃

베이징 4.3℃

자카르타 27.2℃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설치…국무총리가 본부장

이선영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3. 18: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하기 위해 국무총리를 본부장으로 하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만든다. 감염병 위기경보를 기존 ‘경계’에서 ‘심각’으로 격상함에 따른 조치다. 국무총리가 직접 본부장을 맡는 것은 최초의 사례다.

박능후 중앙사고수습본부장(보건복지부 장관)은 2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브리핑을 통해 “범정부 차원의 대응역량 결집을 위해 국무총리를 본부장으로 하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설치하겠다”고 밝혔다.

본부장 아래에는 2명의 차장을 둔다. 1차장 겸 중앙사고수습본부장은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이 맡아 방역 업무를 총괄하고 2차장 겸 범정부대책지원본부장은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이 맡아 중앙·지자체 간 협조 등 기타 필요한 사항을 지원할 계획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