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9년 전 ‘코로나19’ 예측한 영화 ‘컨테이젼’ 재조명
2020. 04. 09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2℃

도쿄 18.7℃

베이징 10.1℃

자카르타 30.4℃

9년 전 ‘코로나19’ 예측한 영화 ‘컨테이젼’ 재조명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5. 23: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영화 '컨테이젼'이 재조명되고 있다.

25일 온라인상에서는 영화 '컨테이젼'이 코로나19 확산 과정과 비슷하다며 누리꾼들 사이에서 입소문을 타고 있다.

지난 2011년 9월 개봉한 '컨테이젼'은 해외 출장을 다녀온 여자가 알 수 없는 질병으로 갑자기 숨지고, 그 몸 안에 있던 변종 바이러스가 일상생활의 접촉을 통해 순식간에 전 세계로 퍼지는 과정을 그린 작품이다. '컨테이젼'은 2015년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사태가 발생했을 때도 주목받은 바 있다.

스티븐 소더버그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마리옹 꼬띠아르, 맷 데이먼, 로렌스 피시번, 주드 로, 기네스 팰트로 등이 출연했다.

개봉 당시 22만8899명의 관객을 동원했으며 누리꾼 평점은 7.82점을 기록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