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베트남, 대구·경북발 외국인 입국금지…“한국 입국자 2주간 체크”
2020. 04. 0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2.2℃

도쿄 9℃

베이징 6℃

자카르타 27.8℃

베트남, 대구·경북발 외국인 입국금지…“한국 입국자 2주간 체크”

정리나 하노이 특파원 | 기사승인 2020. 02. 26. 19: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베트남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급격히 확산하고 있는 한국의 대구·경북 거주자와 최근 14일 안에 이곳을 방문하거나 경유한 외국인의 입국을 금지하기로 했다. 한국에서 입국하는 모든 사람들에게 검역신고서 제출을 의무화하는 것은 물론 이후 14일간 건강 상태를 면밀히 체크하기로 했다.

베트남 주재 한국대사관은 베트남 외교부가 이처럼 대폭 강화된 코로나19 대응조처를 현지시간으로 26일 오후 9시부터 시행한다는 내용의 공문을 전달한다고 밝혔다. 베트남 외교부는 “대구·경북 지역에서 공식적인 목적으로 베트남에 입국하는 외국인의 경우 외교부와 협의할 것”을 요청했다. 베트남 당국은 검역신고서를 불성실하게 작성할 경우 엄중히 처리한다는 방침도 세웠다.

앞서 베트남 당국은 한국에서 입국하는 사람이 발열 등의 증상을 보이면 곧바로 격리한다는 방침을 정했다. 베트남 당국은 또한 지난 11일 이후 한국에서 입국한 사람들에 대한 정보를 지방 정부에 전달해 14일간 면밀히 관찰할 것을 지시했다. 이번 조치에 따라 지방 당국의 선에서 필요하다고 판단될 경우 격리조치까지 이루어질 수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