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요한, 김재환 향한 우정 과시 “친해지다 보니 관심 많이 가”(철파엠)
2020. 04. 09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3.5℃

도쿄 15.2℃

베이징 8.1℃

자카르타 27.8℃

김요한, 김재환 향한 우정 과시 “친해지다 보니 관심 많이 가”(철파엠)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7. 09: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BS 파워FM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 김재환, 김요한이 출연했다.

27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는 김재환, 김요한이 초대 손님으로 출연해 우정을 자랑했다.


최근 '정글의 법칙 인 팔라완'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두 사람은 해당 방송을 통해 친분을 쌓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김요한은 "김광석, 이문세, 유재하"라면서 김재환이 좋아하는 가수를 한번에 맞추기도 해 눈길을 끌었다.

김요한은 "친해지다보니까 관심이 많이 가더라"라며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어 "저는 아이돌을 좋아한다. 소녀시대"라고 답해 관심을 모았다.

또한 이날 김재환은 학창시절 별명이 '강서구 기성용'이었다고 밝히며 "방송에서 제가 선수를 준비했다고 말씀을 많이 드렸는데 꿈이 있었다. 운동한 시간이 그리 길지는 않았지만 학창시절 경기를 뛸 때 포지션이 공격형 미드필더였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