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서울 성북구교회연합회·성북구청, 코로나19 지역 확산방지 위해 맞손…길성운 교회연합회장 “구민의 건강‧안전 위해 적극 협력”
2020. 03. 2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4℃

도쿄 3.4℃

베이징 15.8℃

자카르타 30.8℃

서울 성북구교회연합회·성북구청, 코로나19 지역 확산방지 위해 맞손…길성운 교회연합회장 “구민의 건강‧안전 위해 적극 협력”

안정환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7. 10: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승로 성북구청장 “교회의 자발적인 협력 구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는 데 큰 기여”

서울 성북구와 성북구 교회연합회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2주간 모든 집회를 중단하고 온라인(영상)예배로 진행하는 것에 뜻을 모았다. 사진은 이승로 성북구청장(오른쪽에서 세번째, 노란점퍼)과 성북구 교회연합회원들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교회 차원의 협력에 대해 대화를 나누고 있다. 좌로부터 맑은샘광천교회 김태경 목사, 돈암제일교회 정태문 목사, 영암교회 유상진 목사, 길성운 성북구 교회연합회 회장, 이승로 성북구청장, 평화교회 이종호 목사, 종암교회 이호 목사. / 사진=성북구청

서울 성북구 교회연합회(회장 길성운·성복중앙교회 목사)와 성북구(구청장 이승로)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2주간 모든 집회를 중단하고 온라인(영상)예배 진행을 결의했다고 27일 밝혔다.


성북구 교회연합회 임원진들은 지난 26일 이승로 성북구청장과의 면담을 통해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막기 위해 범국가적인 노력이 절실히 요구되고 있는 만큼 성북구 교회연합회 소속 교회들이 당분간 모든 집회를 중단하고 온라인 예배로 진행하기로 뜻을 모았다”고 전했다.


이와 함께 저소득층과 의료진을 위한 마스크 구입비 등 긴급지원금 1천만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길성운 성북구교회연합회 회장은 “전 국민이 코로나19로 불안감이 커지고 있는 요즘 확진자의 회복과 방역당국을 비롯한 의료진을 위해 기도하고, 최전선에서 코로나19 대응에 전력하고 있는 행정에 물심양면으로 협력하겠다”며 “전 국민이 합심해 코로나19의 확산을 막는데 최선을 다했으면 좋겠다”는 뜻도 밝혔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심각 단계의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모든 구성원의 협조와 동참이 중요한데 교회에서 먼저 집회 중단과 온라인 예배 진행 등을 결정해 준 것에 무한한 감사를 드린다”면서 “45만 성북구민 모두가 안심하고 각자의 종교 활동을 할 수 있는 그날이 하루라도 빨리 올 수 있도록 코로나19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성북구 관계자는 성북구 교회연합회의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결의에 이어 각 종교계의 동참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