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도화엔지니어링, 울산 산업폐기물소각시설 설치·운영 사업 수주
2020. 03. 2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4℃

도쿄 2.4℃

베이징 15.8℃

자카르타 31.6℃

도화엔지니어링, 울산 산업폐기물소각시설 설치·운영 사업 수주

이수일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7. 10: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진
/제공=도화엔지니어링
건설엔지니어링업체 도화엔지니어링은 울산광역시 자원순환 그린에너지 사업 일환인 산업폐기물소각시설 EPC(설계·조달·시공) 및 O&M(운영·관리) 계약을 따냈다고 27일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이번 계약은 420억원 규모로 지난해 도화엔지니어링 매출액의 8.1%에 해당된다. 도화엔지니어링은 산화철 제조업체 EG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공동 추진한다.

양사는 울산 남구의 9260평 규모 부지에 소각, 폐수 처리, 슬러지 건조 등 세 개 시설을 건설될 계획이다. 하루에 91톤 규모의 산업폐기물 소각, 300톤 규모의 폐수 처리와 슬러지 건조가 가능하다. 오는 3월 착공해 2022년 준공할 예정이다. 도화엔지니어링은 준공 후 6년 간 운영을 맡는다.

곽준상 도화엔지니어링 대표는 “탈원전·탈석탄 및 신재생에너지 확대가 가속화되면서 친환경 플랜트 시장은 급격하게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세계 각국의 친환경 플랜트 시장을 적극 공략해 글로벌 전문기업으로서 위상을 공고히 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