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소니코리아, 프리미엄 초광각 단렌즈 ‘SEL20F18G’ 출시
2020. 03. 29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2.4℃

도쿄 0.9℃

베이징 12.5℃

자카르타 31.4℃

소니코리아, 프리미엄 초광각 단렌즈 ‘SEL20F18G’ 출시

김병훈 기자 | 기사승인 2020. 02. 27. 10: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20200227_보도사진_SEL20F18G_제품컷
소니의 프리미엄 초광각 단렌즈 ‘SEL20F18G’./제공 = 소니코리아
소니코리아는 프리미엄 G 렌즈의 풀프레임 E-마운트 초광각 단렌즈 ‘SEL20F18G(FE 20mm F1.8 G)’를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E-마운트 라인업 중 가장 넓은 화각을 가진 풀프레임 단렌즈 SEL20F18G는 소니 G 렌즈 시리즈 고유의 뛰어난 해상도와 아름다운 배경흐림(보케)을 구현할 수 있는 다양한 성능을 갖췄다.

SEL20F18G는 최대 F1.8의 조리개 값에서도 색수차를 효과적으로 억제한다. 이미지 전 화각에서 고품질을 제공하기 위해 고급 비구면 렌즈 AA 2매, 초 저분산 ED(Extra-low Dispersion) 렌즈 3매로 구성됐다. 최소 0.19m(최대 배율 0.2배)의 초점 거리를 지원해 매우 우수한 근접 촬영 성능을 갖추고 있으며, 아름다운 배경흐림을 구현한다.

373g에 불과한 가벼운 무게와 콤팩트한 사이즈로 설계되어 짐벌 또는 액세서리 그립과 함께 사용하기에 이상적이며, E-마운트 본체와 결합해 사용할 때 탁월한 기동성을 제공한다. 더불어 두개의 XD(Extreme Dynamic) 리니어 모터 기술이 적용되어 빠르고 정확하며 정숙한 AF를 지원해 사진 뿐만 아니라 영상에서도 뛰어난 결과를 보여준다.

SEL2018G는 방진 및 방적 기능을 갖추고 있으며, 전면 불소 코팅을 적용해 안정성이 높고 사용이 용이하다. 사용자가 지정 가능한 포커스 홀드 버튼 및 클릭 온·오프 스위치가 탑재된 조리개 링을 제공하며, 사용자 맞춤 제어가 가능하도록 67mm의 다양한 필터와 호환해서 사용할 수 있다.

초광각 단렌즈 SEL20F18G의 소니스토어 판매가는 121만9000원이며 27일 오전 10시부터 소니스토어 온라인과 소니스토어 압구정점에서 예약 판매를 실시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