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현장톡] ‘미스터트롯’ 임영웅 “상금 1억, 어머니 생신 때 선물할 것”
2020. 06. 04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

도쿄 23.5℃

베이징 25.6℃

자카르타 30℃

[★현장톡] ‘미스터트롯’ 임영웅 “상금 1억, 어머니 생신 때 선물할 것”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20. 04. 03. 00: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임영웅 (2)
‘미스터트롯’ 임영웅
‘미스터트롯’ 임영웅이 상금 1억을 어머니의 선물로 줄 것이라고 밝혔다.

2일 유튜브 생중계를 통해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TOP7 기자간담회가 열려 임영웅, 영탁, 이찬원, 김호중,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가 참석했다.

이날 임영웅은 신곡 ‘이제 나만 믿어요’에 대해 “조영수 작곡가님이 만든 곡이다. 워낙 유명하신 작곡가님인 만큼 녹음할 때 그 분의 의견을 수렴하려고 했는데, 오히려 저의 의견을 많이 물어봐주시더라. 그래서 제 의견을 많이 넣고 서로 조율하면서 즐겁게 작업을 했다”고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또한 상금 1억에 대해서는 “제가 데뷔를 할 때 다짐한 게 2020년 어머니 생신 때 1억을 드리는 것이었다. 정말 막연하게 다이어리에 적어놨는데 ‘미스터트롯’의 상금이 딱 1억이더라. 그걸 이뤄냈다”며 “어머니 생신 때 선물을 드리려고 한다”며 “상금은 어머니께 모두 드리지만, 또 좋은 일을 하고 싶어서 첫 광고 수익 전부를 기부하려고 한다”고 말해 주위에서 박수를 받았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