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기재차관 “재난지원금 84.3% 지급 완료…집행 애로요인 적극 대응”
2020. 06. 03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1.4℃

도쿄 21.9℃

베이징 25.7℃

자카르타 27.8℃

기재차관 “재난지원금 84.3% 지급 완료…집행 애로요인 적극 대응”

이지훈 기자 | 기사승인 2020. 05. 22. 09: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용범 혁신성장전략점검회의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이 2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1차 혁신성장 전략점검회의 겸 정책점검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 사진=기재부
김용범 기획재정부 1차관은 22일 긴급재난지원금 지급과 관련해 “긴급한 지원이 필요한 저소득층 등 현금 지급 대상 286만 가구(1조3000억원)는 대부분(99.9%) 지급이 완료됐다”고 밝혔다.

김 차관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11차 혁신성장 전략점검회의 겸 정책점검회의에서 “지난 20일까지 전체 2171만 가구 중 1830만 가구(84.3%)가 11조5000억원(80.9%)을 신청해 지급·기부가 이뤄지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중앙정부는 지방자치단체별 추진상황을 신속히 파악해 집행 애로 요인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겠다”며 “국민과의 접점에 있는 지자체와 금융기관은 국민들이 불편없이 신속하게 재난지원금을 지급받을 수 있도록 세밀히 살펴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김 차관은 “우리의 당면과제는 코로나19를 조기에 극복하는 것이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전부터 진행되고 있는 구조적 변화에 대한 대응도 소홀해서는 안된다”며 “이번 위기를 중장기 구조개혁 과제를 실행하는 추진동력으로 삼는 발상의 전환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1인 가구 정책에 대해 “우리의 가구구조는 선진국에서 찾아볼 수 없는 속도로 급격히 변화해왔다”며 “관계부처가 지혜를 모아 가구구조 변화 과정에서 발생하는 문제점을 완화·해결하고 나아가 이 변화를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흡수하기 위한 방안을 적극적으로 모색하겠다”고 강조했다.

코로나19 대응과 관련해서는 “보건분야에서 촉발된 위기가 길어질수록 실물과 금융분야를 흔드는 진성 위기로 번질 수 있다”며 “충격이 집중되는 2분기에 1·2차 추가경정예산(추경)을 포함해 이미 발표한 대책들을 최대한 집행하겠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