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결과
6,589건 중 1~10건
  • 기간
    1. 전체
    2. 1주
    3. 1개월
    4. 1년
    5. ~
    6. 직접입력

  • 범위
    1. 제목+본문
    2. 제목
    3. 본문
  • 상세검색
    1. 여러개의 단어를 입력하실때는 쉼표(,)로 구분해서 입력하세요.

초기화

LG전자 스마트폰 철수 가능성…LG이노텍·LGD 영향은?
아시아투데이 홍선미 기자 = LG전자가 23개월째 적자를 이어가고 있는 스마트폰 사업 철수를 검토한다고 밝힘에 따라 관련 결정이 LG이노텍, LG디스플레이 등 주요 계열사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에 관심이 쏠린다. LG이노텍은 스마트폰 카메라 모듈을 LG디스플레이는 스마트폰 패널 일부를 L..

삼성전자 작년 반도체 영업익 세계 3위…인텔·TSMC에 밀려
아시아투데이 홍선미 기자 = 지난해 삼성전자의 반도체 영업이익이 글로벌 3위를 기록했다. 2017∼2018년 글로벌 1위 자리에 올랐던 삼성전자는 2019년 인텔에 이어 2위를 기록했다. 세계 파운드리(반도체 위탁생산) 시장이 급성장하고 첨단 공정의 기술력과 자본력을 앞세운 대만의 T..

삼성전자, '비스포크' 무풍에어컨 출시
아시아투데이 홍선미 기자 = 삼성전자가 2021년형 무풍에어컨 신제품을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가구 같은 디자인으로 인기가 높은 ‘무풍갤러리’ 신제품을 24일 ‘비스포크(BESPOKE)’ 디자인을 적용한 ‘무풍클래식’ 신제품을 2월 5일 각각 출시한다고 이날 밝혔다. 비스포크 디자인은 소..

병원·호텔 방역하는 LG 클로이 살균봇, '베스트 오브 CES' 시연
아시아투데이 홍선미 기자 = LG전자 비대면 방역로봇 ‘LG 클로이 살균봇’이 미국 현지시간 21일 열린 ‘베스트 오브 CES(Best of CES): NEXT BIG THING’ 행사에 등장해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LG전자 LG 클로이 살균봇이 최근 온라인으로 진행된 ‘베스트 오..

LG이노텍, 정확도·보완성 높인 차량용 '디지털 키 모듈' 개발
아시아투데이 홍선미 기자 = LG이노텍이 위치 인식 정확도와 보안성을 높인 차량용 ‘디지털 키(Digital Key) 모듈’ 개발에 성공했다고 24일 밝혔다. ‘디지털 키 모듈’은 차량에 탑재해 자동차와 스마트폰 간 무선 데이터 송수신을 가능하게 하는 통신 부품이다. 디지털 키는 스마..

[칼럼] 조세정책의 방향 전환이 필요한 때다
우리나라는 코로나19 대응 뿐만 아니라 급격한 고령화 및 저출산, 가계부채, 청년실업의 증가로 재정지출의 지속적인 확대가 예상되지만, 경제성장률 둔화로 국세수입 등이 감소한다면 안정적인 재정건전성의 확보가 어려울 수 있다. 재정건전성을 위해서는 재정수입 중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국세..

구광모의 선택과 집중…휴대폰 접고 전장·AI·로봇 '올인'
아시아투데이 홍선미 기자 = LG전자가 5년째 적자를 기록한 스마트폰 사업부에 대해 매각을 포함한 모든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최근 자동차 부품, 인공지능(AI), 로봇 등 미래 사업을 중심으로 사업 개편 드라이브를 걸고 있는 구광모 LG그룹 회장이 만년 적자인 스마트폰..

스마트폰 인고 5년…LG전자 결국 사업 철수하나
아시아투데이 홍선미 기자 = LG전자가 5년째 적자를 기록하고 스마트폰 사업의 매각을 검토하고 있다. 최근 자동차 부품, 인공지능(AI), 로봇 등 미래 사업을 중심으로 사업 개편 드라이브를 걸고 있는 구광모 LG그룹 회장이 만년 적자인 스마트폰 사업을 어떤 방향으로든 효율화해야겠다는..

권봉석 LG전자 사장 "스마트폰, 모든 가능성 검토…결정되면 신속 공유"
아시아투데이 홍선미 기자 = 권봉석 LG전자 대표이사가 최근 돌고 있는 스마트폰 사업 철수와 관련해 “현재 모든 가능성을 열어 두고 사업 운영 방향을 면밀히 검토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권 사장은 이날 MC사업본부의 사업 운영과 관련해 본부 구성원에게 이메일을 통해 이 같은 입장을..
스마트폰 철수설…LG전자 "모바일 사업 모든 가능성 열어두고 검토중"(속보)
스마트폰 철수설…LG전자 “모바일 사업 모든 가능성 열어두고 검토중”
1 2 3 4 5 next bl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