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낙연 총리 “카타르 개발 사업에 한국 기업 참여 기대”

이낙연 총리 “카타르 개발 사업에 한국 기업 참여 기대”

기사승인 2019. 11. 18. 19: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드 알 카비; 카타르 에너지 담당 국무장관 접견
이낙연 총리, 카타르 에너지 담당 국무장관 접견
이낙연 국무총리가 18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사드 알 카비 카타르 에너지담당 국무장관을 만나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낙연 국무총리는 18일 오후 정부 서울청사에서 사드 알 카비 카타르 에너지 담당 국무장관을 접견하고 양국 협력 강화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총리실이 밝혔다.

이 자리에서 이 총리는 올해 7월 카타르 공식방문 당시 영예수행을 담당했던 알 카비 장관의 방한을 환영하면서 “수교 45주년인 올해 타밈 카타르 국왕 방한 등 활발한 고위급 교류를 통해 양국협력이 더욱 공고해졌다”고 평가했다.

또 이 총리는 “카타르로부터의 안정적인 에너지 공급이 한국의 경제발전에 크게 기여했다”며 “알 카비 장관이 담당하는 에너지 분야 협력이 양국협력의 근간이 됐다”고 말했다.

이어 이 총리는 “카타르의 에너지 개발사업 및 각종 인프라 프로젝트에 경험과 기술을 갖춘 한국기업들이 참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알 카비 장관은 “에너지 분야를 포함한 다방면에서 양국관계가 굳건히 유지되고 있다”며 “지난 7월 이 총리의 카타르 방문 이후 카타르 고위급에서 한국기업의 현지 진출 및 활동에 많은 관심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알 카비 장관은 “한국기업들이 카타르의 에너지·건설·인프라 발전에 크게 기여 했다”며 “한국기업들의 참여를 언제나 환영하며, 카타르는 한국이 필요로 할 때 언제든 에너지자원을 공급할 준비가 돼있다”고 강조했다.

2022 카타르 월드컵과 관련해 이 총리는 “성공을 확신하며 카타르 월드컵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한국은 협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했고, 알 카비 장관은 이 총리의 협력의사에 사의를 표했다.

이외에도 이 총리와 알 카비 장관은 앞으로도 양국관계를 더욱 호혜적으로 발전시켜 나가자는데 의견을 같이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