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오산시, 2019 성희롱 등 폭력예방 통합교육 실시

오산시, 2019 성희롱 등 폭력예방 통합교육 실시

기사승인 2019. 11. 22. 17: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성폭력 등 폭력예방 교육
시청 대회의실에서 공무원, 공무직, 기간제 근로자 등 전 직원대상으로 ‘2019년 성희롱 등 폭력예방 통합교육’을 실시했다./제공 = 오산시
오산 김주홍 기자 = 오산시는 지난 20일과 21일에 걸쳐 오산시청 대회의실에서 공무원, 공무직, 기간제 근로자 등 800여 명 전 직원대상으로 ‘2019년 성희롱 등 폭력예방 통합교육’을 실시했다고 22일 밝혔다.

교육은 지난 8월 이어 두 번째로 실시됐다. 민수진 강사가 진행한 이번 교육에서는 타 공공기관 종사자의 성희롱·성폭력 실제 주요사례, 효과적인 대처방안, 선진화된 양성평등문화 등을 소개했다.

시 관계자는 “성희롱 등 폭력예방 통합교육을 체계적으로 실시해 건강한 조직문화와 상호존중하고 배려하는 직장 분위기 조성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오산시는 지난 4월 성희롱 성폭력 피해자 보호 및 가해자 징계가 강화된 ‘오산시 성희롱-성폭력 예방 지침’을 전면 개정했고 매년 성희롱, 성폭력, 성매매, 가정폭력 통합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