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모유유산균, 유익균 증식 도와…섭취 시 주의할 점은?

모유유산균, 유익균 증식 도와…섭취 시 주의할 점은?

기사승인 2019. 11. 23. 07: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게티이미지뱅크
건강기능 식품 모유유산균이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는 등 관심이 쏠리고 있다.

23일 한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모유유산균'이 오르는 등 주목받고 있다.

모유유산균은 출산한 지 한 달이 안 된 건강한 산모의 모유에서 추출, 배양한 유산균으로 태아뿐만 아니라 성인에게도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모유유산균은 비만을 유발하는 유해균을 억제하고 유익균을 증식하는 데 도움을 줘 체지방 감소 및 다이어트에 도움을 준다.

또한 모유유산균은 장 속에서 식이섬유를 먹이로 살아가기 때문에 식이섬유가 풍부한 채소를 함께 섭취해야 체내에 오래 남아 그 효과가 오래 지속된다.

단 과하게 먹을 경우 복통이나 설사 등의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으며, 60도 이상의 뜨거운 물과 섭취할 경우 모유유산균이 죽을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