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여주시, 산란계 농장 이동통제초소 설치 운영

여주시, 산란계 농장 이동통제초소 설치 운영

기사승인 2019. 11. 29. 13: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여주 남명우 기자 = 경기 여주시는 AI 상시 방역관리 강화를 위해 특별방역대책기간에 지역 내 10만수 이상 산란계 농장 앞에 이동통제초소(8곳) 설치 운영에 들어갔다고 29일 밝혔다.

지난 25일부터 내년 3월까지 운영하며 농장 출입하는 차량에 소독실시 및 소독필증 확인, 알·계분 반출 관리, 농장 인근 철새 관찰 등 AI 발생에 사전 대응 및 타 지역으로의 질병확산 최소화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또 이동통제초소를 설치·운영함으로써 거점초소에서 1차 소독, 이동통제초소에서 2차 소독, 농장 내 진입 시 3차 소독에 걸쳐 빈틈없는 AI 차단 방역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앞서 이러한 사전 조치로 지난 2년간 고병원성 AI가 단 한건도 발생치 않아 농가소득 증대에 이바지했다”며 금번 AI 상시 방역관리에도 철저를 기할 것이라고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