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광주시, 장애인 전용주차구역 관리시스템 구축

광주시, 장애인 전용주차구역 관리시스템 구축

기사승인 2019. 12. 03. 12: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광주 남명우 기자 = 경기 광주시는 3일 장애인전용 주차구역 위반 관리시스템을 구축했다고 발표했다.

이 시스템은 장애인전용 주차구역 위반차량이 신고·단속되면 자동차 정보관리, 세외수입정보시스템, 사회보장정보시스템, 우편발송시스템 등 정보시스템과 연계해 차적 조회부터 과태료 부과, 우편발송까지 원스톱으로 처리하는 새로운 업무 프로세스다.

그동안 시는 전담공무원 1명이 사실관계 확인 및 과태료 부과 등 매달 평균 300여건에 이르는 업무를 일일이 수기 입력해 업무처리에 많은 시간이 소요됐다. 시는 이 시스템 도입으로 장애인전용 주차구역 위반 관련 업무처리 시간이 기존보다 33% 가량 단축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시스템 도입으로 인해 보다 효율적이고 신속한 업무처리가 가능해진 만큼 업무단축 시간을 현장단속 시간으로 활용해 장애인의 이동 편의를 높일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