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인천시, ‘생활권 숲 확충사업’ 총력...113억 투입 ‘도시 숲’ 조성

인천시, ‘생활권 숲 확충사업’ 총력...113억 투입 ‘도시 숲’ 조성

기사승인 2020. 06. 03. 12: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미세먼지를 흡착, 제거하는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사업 추진
noname01ㄹ
부평 갈산동 부평산단 ‘미세먼지차단숲’/제공=인천시
인천 박은영 기자 = 인천시가 미세먼지 저감 및 쾌적한 생활환경 개선을 위한 ‘2020년 생활권 숲 확충사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인천시는 수인선 유휴부지 도시숲길 등 34곳에 올 연말까지 사업비 133억원을 투입해13만4000㎡(13.4㏊)의 도시숲을 조성 중이라고 3일 밝혔다.

시는 이달 기준 장수동 미세먼지 차단숲, 명상숲 등 7곳을 조성완료 했으며, 현재 조성중인 27곳은 올 연말까지 마무리해 시민 건강 증진과 더 나은 도시녹색환경을 제공할 예정이다.

주요사업으로는 철도 유휴부지를 활용한 도시숲길 조성사업과 학생들의 정서를 위한 명상숲(학교숲), 옥상녹화, 무궁화 동산, 쉼터 조성사업을 추진해 도심내 부족한 녹지공간을 확보할 계획이다

대상지는 수인선(숭의역)주변 도시숲길 1곳, 부평구 부광여고 등 명상숲 14곳, 강화군청 별관 옥상녹화 1곳, 오류동 무궁화동산 1곳, 중구 도원동 70계단 및 계양구 효성동 쉼터 2곳이다.

특히 시는 산림청 국비보조사업으로 산업단지 주변에 숲을 조성해 미세먼지를 흡착, 제거하는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사업을 추진중에 있다.

대상지로 강화일반산업단지 주변, 부평구 굴포천, 십정녹지, 남동구 소래논현 도시개발지역 등 산업단지 인근 및 도로변 녹지 12곳이다.

이와 함께 시는 숲이 주는 혜택을 누구나 누릴 수 있도록 복권기금을 활용한 사회복지시설 내 나눔숲 조성사업 및 보행약자층(장애인, 임산부 등)의 편리한 숲 이용을 위한 나눔길 조성사업을 시행중에 있다.

해당지역은 강화 성안나의집 나눔숲 1곳, 계양산과 장봉도의 나눔길 2곳이다.

국립산림과학원에 따르면 도시숲이 도심보다 미세먼지는 평균 25.6%, 초미세먼지는 평균 40.9% 낮으며, 도시숲 1㏊당 연간 46㎏의 미세먼지를 흡수한다.

시는 올해 조성되는 34곳의 도시숲 조성으로 연간 616㎏의 미세먼지를 흡수, 지속적인 도시숲 조성을 통해 인천시의 공기질은 더욱 좋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안상윤 시 녹지정책과장은 “도시숲은 미세먼지 저감 효과뿐만 아니라, 시민들의 정서적인 안정감과 건강증진에 보탬이 된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지쳐있는 시민들에게 도시숲 확충을 통해 시민 모두가 건강하게 숨 쉴 수 있는 ‘숲 속의 도시 인천’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