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Sh수협은행, 해양환경공단과 해양쓰레기 저감 실천활동 시너지 강화

Sh수협은행, 해양환경공단과 해양쓰레기 저감 실천활동 시너지 강화

기사승인 2020. 06. 03. 14: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박승기 KOEM 이사장, 수협은행 'Sh해양플라스틱Zero예·적금'상품 가입
수협은행
박승기 해양환경공단 이사장이 3일, 수협은행 가락동금융센터를 찾아 해양쓰레기 저감활동을 지원하는 ‘해양플라스틱제로(Zero) 예·적금’ 상품에 가입했다. 사진은 행사를 마친 박이사장(가운데)과 이동빈 수협은행장(오른쪽)이 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모습./제공=SH수협은행
Sh수협은행은 3일 박승기 해양환경공단 이사장이 수협은행 가락동금융센터를 방문해 ‘Sh해양플라스틱제로(Zero)예·적금’ 상품에 가입했다고 밝혔다.

해양환경공단은 국내 유일의 해양환경 전문기관으로 해양쓰레기 수거 및 처리, 해양생태계 복원 등 해양환경보전에 관한 다양한 사업을 수행하고 있으며, 지난 3월 수협은행과 해양플라스틱 저감 및 기금마련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날 상품 가입 행사에는 박승기 이사장과 이동빈 수협은행장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박 이사장은 이 자리에서 “수협은행 ‘Sh사랑海봉사단’이 매월 전국의 바닷가를 찾아 해안환경정화 활동을 펼치고 있다는 사실을 잘 알고 있다. 이 자리를 빌려 감사를 전한다”며 “바다를 사랑하는 모든 국민들이 함께 힘을 모아 해양쓰레기 저감을 위해 노력한다면 엄청난 시너지가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최근 문성혁 해양수산부장관, 임준택 수협중앙회장, 김홍희 해양경찰청장 등 해양수산 유관기관장과 관련 단체장들이 연이어 가입하며 큰 인기를 모으고 있는 Sh해양플라스틱제로(Zero)예·적금은 해양쓰레기 저감활동을 위한 기금을 전액 수협은행 부담(연 평균잔액의 0.05% 이내)으로 지원하는 공익상품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