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국토부, 물류효율화 지원사업 27건 선정…9억3000억원 지원

국토부, 물류효율화 지원사업 27건 선정…9억3000억원 지원

기사승인 2020. 08. 13. 11: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026
2020년 물류효율화 지원사업 주요현황./제공 = 국토부
국토교통부는 해외시장 진출과 전문물류시장 활성화를 위한 효율화 지원사업을 선정하고 11월까지 컨설팅 등 총 9억3000만원을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선정된 지원사업은 화주·물류기업 해외진출 지원 5건, 전문물류(3자물류) 컨설팅 지원 20건, 공동물류 컨설팅 지원 2건 등 총 27건이다.
해외진출은 쓰리에이로직스(반도체칩), DSF엘앤아이(물류기업)와 협력해 미국시장 진출을 목표로 현지운송·통관 등 최적화된 물류망 구축을 위한 컨설팅을 받게 된다.

전문물류는 동우농산(견과류 가공유통)은 공장 내 창고 부족 문제를 해소하고, 체계적인 재고관리 방안 도입 등 진단과 솔루션을 물류기업 SPC GFS를 통해 제공받게 된다.

전자상거래 중소기업(5개사)들은 중국 등 (역)직구 수출을 위한 크로스보더(Cross-border) 공동물류 컨설팅을 삼영물류를 통해 지원받게 될 예정이다.

이번에 선정된 사업은 지난 6월부터 공모를 통해 참여기업을 모집하고 산학연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선정됐다.

물류효율화 지원사업은 2008년부터 매년 시행해 왔으며, 사업 목적과 대상에 따라 3가지 유형으로 구성된다. 컨설팅 260건을 지원해 해외진출 17건 등 가시적 성과를 거두고 있으며, 전문물류(3자·공동) 도입을 통해 497억 원의 비용을 절감한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국토부 관계자는 “지원사업을 통해 화주와 물류기업이 상호 협업해 해외시장을 개척하는 한편 불합리한 비용은 줄이고 효율은 높이는 기회로 활용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