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군, 철원·화천서 유실 지뢰 8발 수거

군, 철원·화천서 유실 지뢰 8발 수거

기사승인 2020. 08. 13. 11: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유실 지뢰 찾는 장병들
사진 = 연합뉴스
군 당국은 13일 강원 지역에서 집중 호우로 유실된 대인지뢰 8발을 수거했다고 밝혔다.

문홍식 국방부 부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강원도 철원과 화천 등 전방지역에서 현재까지 총 8발의 지뢰를 수거했다”고 밝혔다.

발견된 지뢰는 한국군이 사용하는 대인지뢰로, 북한군이 사용하는 지뢰는 아닌 것으로 파악됐다. 폭우로 지뢰지대에서 떠내려온 것으로 보인다.

군은 이날 병력 700여명과 장비 320여대를 지뢰 탐색 작전에 투입할 예정이다. 군은 이번달 초부터 6개 시·군(파주·연천·화천·인제·양구·철원)에서 대대적인 지뢰 탐색 작전을 전개하고 있다.

군은 홍수 피해 복구를 위한 대민지원도 이어가고 있다. 문 부대변인은 “오늘 전국 59개 시·군에 병력 6700여명과 장비 680여대를 투입해 토사 제거, 침수 복구, 실종자 수색 등을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군은 춘천 의암댐 선박 전복 사고 실종자 수색에도 병력 270여명, 헬기 2대, 드론 7대, 공병단정 5대를 투입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